원래 이렇게 갈아놓는 짓을 안하는데... 바꿔보자고 주문한 스위트버지니아가 너무 마일드해서 원래 태우던 캐나다버지니아를 추가 주문했다. 후후후... 역시 조강지처를 배신하면 안되는거였다...

스위트가 마일드하다보니 캐나다버지니아랑 섞어도 위화감없이 잘 섞이겠다 생각했고, 작정하고 죄다 갈아서 잘 섞어줬다. 무게로 따지면 대략 400그램! 앞으로 두달은 담배걱정 없을꺼 같다............ 단지..... 엄청 물릴꺼 같다라는게 ㅠㅠ 다음부터는 검증 안된걸 200그램씩 사는 쪼다짓은 하지 말아야쥐....

맨 좌측통은 반자동 머신에 좀더 편하게 잎파리를 투여 할수 있게 준비한 물건.

이렇게 말이쥐.... 뒤에 보이는 롤로튜브 30미리는.... 음.. 너무 많이 걸러줘서 아쉽기는한데 24미리 튜브가 없더라... 24미리쪽이 딱인데 아쉽지만 이걸로 만족!

당연히 튜브도 6통 주문! 100개씩이니 600개. 세보루라는 얘기~ 세보루면 두달쯤 쓰니 수제 담배로 바꾸고 담배가 많이 줄었다는 걸 알수 있다... 하루 한갑폈는데...-ㅅ-;

반자동 머신으로 바꾸고 이렇게 3-4일에 한번씩 만들어 두는게 생활이 됐음 ㅋㅋㅋ 여기 가득 채우면 두갑정도. 그럼 하루 10-15가치 정도 태우니 얼추 계산대로!


당분간 뿌듯해하며 끽연 생활을 이어 가야쥐~
(아놔 수제담배즐기기 3탄 써야하는데 귀찮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